가톨릭 서울성모병원, KB손해보험이 협력하여 개발한 스마트 건강보험은 이전에 입원이나 수술 및 진단비와 같은 보장과 함께 당뇨에 대한 담보를 추가하였습니다. 이번 상품의 특징은 만성질환에 해당하는 당뇨 질환 보장에 대하여 일반적인 가입자가 단계에 따른 심도 구분 당뇨 진단비를 보상해드립니다. 

 

추가로 업계 최초 보험개발원 당뇨합병증 예측모형을 통해서 당뇨 유병자 용 4가지 합병증 담보를 개발하여 당뇨 진단까지 보장이 가능합니다. 보험개발원은 10만 명 이상의 당뇨 환자 표본으로 기간, 투약 등 시뮬레이션을 통해 합병증을 분석했습니다. 

 

또한 건강관리코칭프로그램이 제공된다는 점도 이 상품의 강점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운동처방 및 주기적인 건강체크 등 코칭 서비스를 스마트폰 앱으로 제공하는데 걸음 수, 식사, 혈당 입력횟수 등 미션 성공에 따라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포인트를 지급하며, 당뇨유병자의 경우 계약일로부터 1년 뒤 혈액수치를 확인해 일정목표 도달 시 10만원의 보상금을 추가로 제공할 예정입니다.


결과에서는 당뇨 환자에 대해 실질적 질병인 망막병증이나 족부궤양, 심부전 및 신장 질환과 같은 당뇨합병증 진단비 보장이 신규 개발됩니다. 이전에 보험업계에서는 당뇨 유병자상품에서 족부 절단이나 말기신부전과 같은 중요한 질병을 보장했으나 KB손해보험은 중증, 경증 보장을 개발해 실질적 보장을 진행하고 있습니다.